"사는 게.. 그냥 징그럽다...."

가끔씩 들러 정신적 허기를 채우곤 하는 홈피가 있다. 그 홈피에 들렀다가 마주친, '너무.. 긴 하루....'라는 제목의 어제 일과를 적은 글 마지막에 덩그러니 놓여 있는 글이다. 글쓴 시각을 보니 오늘 새벽 0시 14분이다. 가슴 한켠이 싸아~해진다.

내가 하고싶은 말을 어쩌면 저렇게 콕 찍어서 했는가싶다. 그냥 징그럽다. 사는 게... -_-

'라이프 > 사는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대~한민국! - 지겹다.. -_-  (2) 2006.06.04
고건, 자신의 아킬레스건을 찌르다  (4) 2006.06.03
사는 게.. 그냥 징그럽다....  (2) 2006.05.09
일차원적 인간  (0) 2006.04.23
봄밤 풍경  (6) 2006.04.20
내가 이렇게 지저분했던가.. -_-  (4) 2006.04.18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midquest.ez.ro BlogIcon 삼지안 2006.05.09 09:2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뭐, 누구나 그렇죠^^
    그래도 힘내십쇼. 좋은 날도 있지 않겠습니까^^

    • Favicon of http://blog.minjoo.com BlogIcon 하민혁 2006.05.09 09:46  댓글주소  수정/삭제

      그렇지요. 누구나.. 그렇겠지요.
      그런데.. 날마다 다람쥐 쳇바퀴 돌듯 일상에 쫓겨 살지 않아도 좋은 그런 날이 있기는 할까요..
      격려 감사드리며, 삼지안님의.. 평화한 날이기를.. 빕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