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수환 추기경이 선종했다는군요.
그러고보니, 이제부터는 故김수환님이시네요. 오늘 떠났어도 '이미 옛사람이 된' ...  
 

고맙습니다

고맙습니다 (그림/네이버)


향년 87세.

같은 한 세상을 지내면서도 참 많은 걸 남기고 가는 분입니다.
뉴스를 뒤적이다보니 남긴 발자취를 더듬는 것만으로 한 두 지면으로도 벅차 하는 모습입니다.

내 기억에도 김수환 추기경이 있습니다.

"모든 좋은 일은 쉽지 않은 법입니다."


자신을 지켜가는 일이 너무 힘들어 그만 포기하고싶기까지 하던 어느 해,  
티비로 중계되는 신년 미사에서 김수환 추기경이 한 말입니다.

저  발언이 어떤 맥락에서 나왔는지는 기억에 없습니다.
하지만 저 말 한마디에 힘을 입고, 그 시절을 견뎌냈던 기억만은 지금도 선명합니다.

"고맙다."


오늘, 김수환 추기경이 이 세상에 남긴 마지막 말이라고 합니다.
앞으로 오랜동안 가슴에 담고, 되뇌이게 될 작별 인사가 아닐까 생각합니다. 아름다운.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며칠 전에 우리집 아이가 물었습니다.

- 아빠, 아빠가 존경하는 사람은 누구야?
- 없어.
- 그럼, 좋아하는 사람은?
- 없어.
- 그럼, 인상깊은 사람은?
- 칸트, 스피노자, 비트겐슈타인.
- 누군데?
- 세 사람 모두 철학자야.
- 그게 다야?
- 아니. 세 사람 모두 혼자 살다 죽었고, 죽을 때 모두 같은 말을 남겼지.
- 그게 뭔데?
- 에스 이스트 굿. "좋다"는 말이야.
- 응.. 멋지구나.
- 그건 멋지다고 하는 게 아니야. 아름답다고 하는 거지.


<덧> 만일 저 세 사람이 철학자가 아니고 종교인이었다면
저들이 남긴 마지막 말 또한 '좋다'가 아니라 '고맙다'가 아니었을까 하는 생각을 문득 해봅니다.

'라이프 > 사는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나의 길  (0) 2016.02.03
지키지 못할 약속 3  (2) 2009.03.04
김수환 추기경, 모든 좋은 일은 쉽지 않다  (6) 2009.02.17
지키지 못할 약속 2  (4) 2009.02.01
새해 복 많이.. 그리고 세뱃돈 받기  (2) 2009.01.26
만화가 - 꿈이 고작 그거?  (3) 2009.01.25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nirvanana.com BlogIcon 너바나나 2009.02.17 18:1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런 말이 나올 수 있을는지..

    잘 가시길.

    • Favicon of http://blog.mintong.org BlogIcon 하민혁 2009.02.17 19:14  댓글주소  수정/삭제

      아무나 그럴 수 있다면..
      그러면 다른 한편으론 세상이 넘 재미없을 것같아요. -_

      '위인'은 적을수록 좋은 게 아닌가..
      하는 생각을 그래서 저는 늘 하고 산답니다.

      결코 '위인'이 될 수 없는 이가
      '범인'으로 살아가기 위해 만든 나름의 '신포도이론'이라고나 할까요? -_-;

  2. Favicon of http://moneyamoneya.tistory.com/ BlogIcon 머니야 2009.02.17 21:1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나라의 큰별이 졌네요..남긴 마지막말씀은 시사하는바가 크군요..

  3. Favicon of http://www.themuser.net BlogIcon The+Muser 2009.02.21 02:1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천주교인으로서 안타까웠고, 하지만 선종 후에 정말 엄청난 수의 인파가 명동성당 앞에 몰려든 그 장면을 보면서 뭉클하기도 했네요.
    온라인상에서 고인의 명복을 빈다는 한 마디 쓰는 것보다, 천국에서 별처럼 빛나게 해 달라는 기도 한 번 드리는게 더 크다고 생각하는 저이지만,
    이분께 만큼은 그 어떤 추모의 표현도 부족한 것 같습니다.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여담으로,
    본문 내용과는 상관이 없는 내용이긴 합니다만, 하민혁님 블로그에 가끔씩 등장하는 저 인용구에 사용된 따옴표...혹시 플러그인 같은 형식으로 사용할 수 있는 건가요? ;ㅁ;

    ===============덧붙입니다.
    ........라고 써놓고 블로그가서 확인해봤더니
    인용구라는게 따로 있군요. 하하하...

    좋은 주말 보내십시오.

    • Favicon of http://blog.mintong.org BlogIcon 하민혁 2009.02.21 15:32  댓글주소  수정/삭제

      말년의 행적을 두고 이런저런 말들이 있지만, 우리 시대에 저만한 이가 있었다는 사실은 적지않은 축복이었다고 생각합니다. 말과 행동이 시시각각 달라지는 이들로 넘쳐나는 세상에서 자신이 믿는 바를 올곧게 실천해왔다는 점에서 특히 그러합니다.

      <덧> 블로그의 사진이 장난이 아니네요. 쥔장의 담백한 성정을 엿볼 수 있었다고나 할까요? 사진 보기에 빠져 한참을 넘기다 왔습니다. 잘 봤습니다. 행복한 주말이시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