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6월 초에 조선일보가 톱으로 뽑은 엽기적인 헤드카피를 보고 살짝 어이없어 한 적이 있다 이 무슨 엽기적인 짓인가 하고 "조선일보의 엽기적인 헤드카피"

그런데 오늘 '조선닷컴 편집본부(본부다 -_ )' 이름으로 '2008년 조선닷컴 편집 명예의 전당'에 올라온 "네티즌 눈을 사로잡은 '참신한 타이틀'"이라는 기사는 이같은 조선일보의 '엽기적인 제목 만들기'가 아예 본부 차원에서 기획, 장려되어 왔음을 자랑스럽게 전하고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요지인 즉, 조선일보 기사가 조선닷컴에서 제공될 때는 조선닷컴 편집부가 심혈을 기울여 독자들의 시선에 맞도록 '참신하게' 다른 제목을 붙이는 경우가 많다는 것이다

과연 1등 신문 조선일보답다 발상에서 실천까지 그리고 그것을 명예의 전당에 올려 공공연히 자랑스러워 하는 데 이르기까지 두루 1등신문 조선일보가 아니고서는 감히 흉내도 내지 못할 일이다

사실 엄밀하게 말하자면 이같은 짓은 조선일보만의 전유물은 아니다 다른 언론 매체에서도 왕왕 보이는 문제다 불과 얼마 전까지 포털뉴스는 이 문제로 여론과 언론사의 뭇매를 맞기도 했다 그러나 저들은 스스로의 행위에 대해 그 불가피성은 피력했을지언정 조선일보처럼 당당하지는 얺았다 백보 양보하여 그들 모두가 의도적이었다 해도 최소한 그들은 그것을 기꺼워해 하지는 않는 모습이었다 오히려 의도적이 아니었노라 애써 변명하는 모양새를 취했다 그들은 그 짓이 적어도 염치없는 짓임은 알고 있었다는 의미다

조선일보가 대단한 것은 이 지점이다 도대체 얼마나 뻔스러워야 이같은 짓을 하고도 그것을 이렇듯 공공연히 자랑할 수 있겠는가 말이다 확실히 1등신문 조선일보만이 할 수 있는 일이겠다 이 기사의 문제는 여기서 그치지 않는다 이 기사는 짐짓 중요한 몇 가지 사실을 숨기거나 호도하고 있다

기사는 제목 만들어붙이기가 마치 조선일보의 기사만을 대상으로 하고 있는 듯이 말한다 하지만 실제는 다르다 제목 바꾸기의 대상에는 외부 통신사의 기사도 포함되어 있다 뿐만 아니라 이 과정에서 기사가 본래 전하는 내용과는 전혀 다른 메세지를 만들어 전하는 짓도 마다하지 않는다

이 기사에서 가장 우려스러운 점이 바로 이 부분이다 조선일보는 지금 대단히 정교한 방식으로 자신들이 자행하고 있는 행태를 위장하고 있는 것이다 다시 말하지만 조선일보 정도의 훈련된 두뇌가 아니고는 감히 꿈도 꾸지 못할 간교함이 엿보이는 대목이다 

에니웨이, 조선일보는 이같은 일을 앞으로도 계속할 것임을 분명히 하고 있다 "네티즌 눈을 사로잡는 '참신한 타이틀' 만들기"를 2009년에도 계속하겠다는 약속을 통해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한때 조선일보에 적을 둔 바 있는(지금은 어떤 관계에 있는지 모르겠다) 전 조선일보 기자 서명덕님은 이 기사를 두고 다음과 같이 짧게 신음하듯 내뱉는다

조선닷컴의 제목 낚시질, 올해 이렇게 해 왔다?
인터넷에서 낚시를 잘 하려면 이렇게 하면 됩니다 라고 자랑하는 느낌이...


짐작컨대 아마도 서명덕님은 저 말에 몇 마디는 더 해도 좋았지 않았나싶다 몇 날 독한 감기를 앓고 난 몽롱한 정신을 다듬어 굳이 이 포스팅을 하고 있는 까닭이다 이 글의 제목으로 서명덕님이 만든 제목을 그대로 옮겨적는 이유고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깐죽이 2008.12.23 11:3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민혁님의 생각이 좀 비뚤어지신 것 같네요...

    그냥 '나는 조선찌라시가 싫다'고 하면 오히려 더 좋겠는데...

    이러저러 핑계로 쓸데 없는 사족을 붙이시는 건 아니신지...


    이런 잣대라면 조중동 뿐 아니라 대부분의 온라인 신문이 다 엽기 제목을 붙인다고 봐야 하지 않나요?

  2. 깐죽이 2008.12.23 11:4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냥 이런 블로그라도 써서 한페이지를 채우시고 싶은 거라면 깐죽대지 않을께요
    그냥 이런 블로그라도 써서 네티즌들에게 좀 더 어필하고 싶은신거라면 깐죽대지 않을께요
    그냥 이런 블로그라도 써서 동참하는 댓글러를 한 명이라도 더 얻고싶으신거라면 깐죽대지 않을께요

    • 아오이 2008.12.23 11:50  댓글주소  수정/삭제

      되게 깐죽되네요. 저리 좀 가세요. 깐죽되지 말고.
      하긴 닉부터가 깐죽인데 오죽 하겠습니다만.

    • 깐죽이 2008.12.23 17:19  댓글주소  수정/삭제

      존칭을 써 주시니 감사합니다.
      여기 분들은 그래도 개념은 있으시네요...

  3. Favicon of http://rocn.tistory.com BlogIcon rocn 2008.12.23 12:1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 글쎄요.. 부정적으로 본다면 낚시질이라고 볼수도 있겠지만 회사 입장에서는 어떻게든 기사 하나라도 더 읽히게 하려는게 당연한거 아닐까요... 그리고 너무 심하면 안되겠지만 적당히 제목을 편집하는 것은 독자로 하여금 소소한 재미를 느끼게 할것 같아요

    • Favicon of http://blog.minjoo.com BlogIcon 하민혁 2008.12.23 14:15  댓글주소  수정/삭제

      당연합니다 읽히지 않는 기사보다는 읽히는 기사가 확실히 여러 면에서 더 나을 수도 있습니다 님이 들고 있는 소소한 잔재미를 준다는 의미에서도 꼭 터부시할 일만은 아니라고 할 수 있지요 공감합니다 실제로 저의 위 포스팅에서도 그런 부분에 대해서는 흔쾌히까지는 아니라 해도 일정 부분 인정하고 있습니다

  4. 아오이 2008.12.23 12:4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연합뉴스나 외국 언론의 제목을 어떻게 바꾸어서 게재를 했는지 구체적인 예를 들어서 보여주시면 더 좋을 것 같습니다. 저야 A4한장 분량의 칼럼한편에 100만원씩 주면서(4년전 어떤 기사를 봤는데 지금은 더 올랐겠죠) 돈지럴 하는 조선에 오바이트가 쏠리는지라 뭘 해도 배설하는 걸로 보지만 조선이 어떤 집단인지 잘 모르는 분들은 '그럴 수도 있지'라고 생각할 것 같네요.

    • 깐죽이 2008.12.23 13:16  댓글주소  수정/삭제

      그니까 나쁜 조선이 그냥 싫다 그러라고요...

      어설프게 이유같지 않은 이유 들먹이지 말고...

      연합뉴스나 외국 언론의 제목을 어떻게 바꾸어서 게재했는지 구체적으로 제시하자면 골치 좀 아프실껍니다.

      시간 투자할 마음도 없으실꺼고, 결과도 그다지 원하는 대로 안나올 가능성이 클 테니까요...


      이제 이런 류의 글 너무 짜증납니다.

      자신이 색안경을 껴서 멀쩡한 것도 나쁘게 보이는지, 냉철하게 객관적으로 사물을 보고 있는 건지 한 번 되돌아 보시길 바랍니다.

      이런 글은 초딩이나 쓰는 겁니다.



      아... 실제 초딩이시라면 위 언급에 대해선 사과드립니다.

  5. 깐죽이 2008.12.23 17:1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차분한 답변 감사합니다.

    최근 촛불정국 이후 객관적 근거가 모호한 상태에서 너도 나도 까면 뜬다라는 식의 포스트들이 만연하여 저도 민감하게 대응한 면도 없지 않아 있었습니다.


    이 기회에 뒷담화 하나 하자면

    어떤 유명 블로거가
    중앙일보의 특정 기사제목을 보고 극도로 흥분해서 포스트를 썼는데

    사실 알고보면 중앙일보 기사 제목에 낚였던거더군요... 실제 중앙일보 기사도 아니었고요...

    그래서 내용을 보면 흥분할 만한 기사가 아니다라고 반박했었습니다.


    이에 그 유명 블로거는 인신모독이라며 제 아이피를 차단하고 댓글을 삭제했습니다.



    그런 사람이 유명 블로거라는 게 너무 싫었습니다.
    그리고 다른 많은 유명 블로거들도 하찮은 넋두리 꾼 처럼 보이기 시작하더군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