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가 4대강 살리기 사업에 14조원을 투입하기로 하고 이명박 대통령은 이 4대강 사업이 "바로 착수되도록 하라"고 지시했다는 소식이다.

이걸 두고 정부쪽 아해들과 시민단체 아해들은 또 대운하 사업이니, 대운하 사업이 아니니 하면서 티걱거리고 있다는 소식이고. 하지만 이 마당에 이같은 시시껍적한 얘기들이 왜 필요한지를 모르겠다. 누가 뭐래도 "4대강 사업은 대운하 1단계 사업이 분명하고", 하다못해 "세살짜리 아가도 4대강 정비=대운하 추진임은 안다"지 않는가 말이다! 그러므로 여기서는 일생에 도움이 안 되는 이런 허접한 얘길랑은 아예 한켠으로 치워버리기로 하자.

내가 보기에 이번 결단은 확실히 이명박의 탁월한 선택이다. 오히려 만시지탄의 감이 없지 않다.


삽질하는 대통령

이명박- 삽질하는 대통령이어야 역사에 남는다


솔직히 말해 지금까지 나는 긴가민가 했댔다. 그동안 이것도 아니고 저것도 아닌 대통령의 어정쩡한 행보를 보면서 내가 잘못 봤구나 하는 생각까지도 했다. 제밥그릇 지키느라 읏샤읏샤~ 하는 몇몇 아해들의 반대놀음에 북망산 올라가서 눈물지었다는 식의 얘기를 들으면서 뭐 이런 똘삐가 다 있나 싶기도 했다.  

그런데 오늘 나온 뉴스를 보니 그것은 역시 내 기우였다. 이명박 대통령은 그런 허랑한 대통령이 아니셨다. 비록 뉴스를 통해서지만 이명박 대통령의 마디마디에서 대운하를 꼭 실현하고 말겠다는 의지가 확실히 읽혔다. 이명박 대통령은 역시 기대를 저버리지 않으셨던 것이다.

그렇다. 모름지기 사나이 대장부라면, 그리고 21세기 대한민국을 세계 속의 대한민국으로 우뚝 서게 할 대한민국의 대통령이라면 그렇게 가야 한다. 당당하게. 초지일관. 무대뽀로. 그런 점에서 한 가지 진한 아쉬움이 남는다. "내 무덤에 침을 뱉어라!'는 한마디를 왜 남기지 않으셨을까 하는 점에서다.

하긴 그 말을 하기에는 아직은 살짝 시기상조인지도 모르겠다. 하지만 그 말이 없기에 또한 살짝 우려의 념이 드는 것도 사실이다. 특히 정부쪽 아해들이 내놓고 있는 '대운하 아니다'는 설래발이 영 미덥지가 못하다. 하는 짓이 꼭 여차~ 하면 아니다며 오리발을 내밀고 주저앉을 수도 있다는, 뒷골목 양아치들한테서나 볼 법한 약아빠진 계산으로 비쳐서다.

이명박 대통령이 역사에 그 이름을 남길 수 있는 길은 오직 하나다. '삽질'하는 것이다. 국민이 이명박를 대통령으로 뽑은 것은 그가 잘 나서가 아니었다. 오직 하나 그의 '삽질' 능력을 믿었기 때문이다. 다시 말해 '삽질을 하라'고 이명박을 밀어준 것이다.

하지만 그동안 이명박은 도무지 삽질할 생각을 하지 않았다. 오히려 엉뚱하게도 벌거벗은 임금님 행세를 할 뿐이었다. 폼을 잡고싶었던 모냥인데 아무리 폼을 잡고싶기로 그래서는 안 될 일이었다. 한참을 접어주고 생각해봐도 한심하기 이를 데 없는 참으로 얼척없는 짓이었다.

에니웨이, 그런 이명박 대통령이 드디어 삽질을 하겠다고 나섰다. 이보다 더 경하해 마지않을 일이 어디에 있겠는가. 드디어 대한민국에 서광이 비치는 듯하다. 한강의 기적을 또 한번 이루지 말라는 법은 없다. 삽질을 하자. 위대한 대한민국을 만들자.  

그리고 말로 삽질하는 아해들 - 대꾸할 가치도 없는 아해들이고, 무엇보다 댓거리하는 시간조차가 아까운 아해들이지만, 그래도 우리는 동포가 아니던가. 사해동포주의에 입각하여 한마디는 해주자.

평가는 허재비같은 니들이 아니라 역사가 나를 평가하리니.. 삽질하는 데 걸리적거리지 말고 제발 한쪽에 좀 곱게 찌그러져 있으라. 그리고 내 삽질 끝나거든 그리고 역사가 나 이명박을 단죄하라 평가하거든 그때,  

"내 무덤에 침을 뱉어라! 오~케바리?"


내 무덤에 침을 뱉으라!

내 무덤에 침을 뱉으라!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uck 2008.12.16 09: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미틴놈

  2. Favicon of http://snowall.tistory.com BlogIcon snowall 2008.12.16 09: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_-;
    그걸 원한 거군요.

  3. 지나가다 2008.12.16 11: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삽질할 생각을 안한게 아니라 촛불때문에 좀 미뤘을 뿐입니다... 그동안 계속 말 바꾸던거 생각해 보십시요...

    • Favicon of http://blog.minjoo.com BlogIcon 하민혁 2008.12.16 11: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그러게요 미룰 게 따로 있지 그걸 왜 미룬답니까 말 바꾸기는 또 왜 하구요 밀어붙였어야지요 암튼 이제 안심해도 될 것같습니다 얼마나 다행한 일인지요

  4. 샤이닝 2008.12.16 13: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비꼬기

  5. Favicon of http://geometriccity.tistory.com BlogIcon 바퀴철학 2008.12.16 14: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대운하든 4대강이든,
    지금 이명박이 우리나라 강을 모조리 파헤치려 드는 걸 잘한다고 생각하는 겁니까?

    • Favicon of http://blog.minjoo.com BlogIcon 하민혁 2008.12.16 15: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생각하고 자시고 할 게 뭐가 있나요. 이미 썩어가고 있는 강을 그럼 그냥 가만히 두고 보고만 있어야 할까요? 그거 모조리 다 파헤쳐서 새롭게 리뉴얼해야지요. 그게 맞는 겁니다. 덤으로 국민의 먹고사니즘도 해결하고 말리지요. 이게 대체 뭐가 문제인가요?

    • Favicon of http://geometriccity.tistory.com/ BlogIcon 바퀴철학 2008.12.16 16: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뭐가 문제냐고요?
      http://blog.naver.com/lovefresh/70038573888
      이걸 한 번 보시죠.
      우리나라 강을 모조리 다 파헤치면 민물고기와 수생생물들은 살 곳을 잃고,먹이터를 잃고,산란장을 잃어요.
      안 그래도 인간이라는 지구의 바이러스들 때문에 자연환경이 얼마나 오염되고 멸종되는 동식물이 얼마인데,뭐,모조리 다 파헤쳐서 리뉴얼을 해요?
      미쳤나요? 민물고기들 씨를 말리려고 작정했나요?

      자연이 인간 맘대로 쉽게 되는 건 줄 아십니까?
      썩어가는 강 정화시킬 생각은 안하고,모조리 다 파헤치자니,정신줄 단단히 놓으셨군요.
      국민의 먹고사니즘? 지금 그딴 게 문젭니까?

    • 바퀴철학 2008.12.16 17: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확실하게 전해두겠다...이명박하고 꽤 친하신 모양이군요.
      근데,그거 아십니까?
      저 민물고기들 반드시 보존하는 방법은,삽질 안하는 것밖에 없습니다.
      사람이 손을 대면,자연은 피해입기 마련이거든요.
      '그럼 이제 문제 해결된 거지요?'참...태평하시군요.

      산업혁명 전으로 돌아갈 순 없지만,지금부터라도 더이상 인간으로 인한 자연파괴는 막아야 하지 않나요?
      아니면 결국 인간이 지구를 망치던가...

      님은 헐~소리 나올 지 모르겠지만,지금까지 얘기했듯이 인간 때문에 살 곳을 잃고 생명의 위협을 받고,멸종된 동물들이 한둘이 아니랍니다.
      인간 따위 태어난 지 2백만년밖에 되지 않은 지구의 바이러스보다 그 이전부터 살았던 지구의 원 주인들이 더 중요한 건 당연하잖아요?

  6. Favicon of http://openid.daum.net/orch BlogIcon 하늘바라 2008.12.16 14: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빠는 언제 어디서나 있는 법이니까....

    • Favicon of http://blog.minjoo.com BlogIcon 하민혁 2008.12.16 15: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맞습니다. 빠는 언제 어디에나 있기 마련이지요. 근데 그 말이 지금 여기서 왜 나오는지, 그래서 이게 뭔 말인지, 건 잘 모르겠지만. 암튼, 그렇습니다. -_-

  7. 2008.12.16 19:3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거리 할 용기라... ㅋㅋㅋ

  8. 2008.12.16 19:3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민물고기가 살 수 없는 하천은 인간이 먹을 수 있을까 궁금해지는 구먼

  9. 2008.12.16 19: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무슨 기술?
    정치기술?
    아니면 개념없는 인간이 한글 좀 배웠다고 글 올리는 기술?
    이명박을 왜 놀려?
    남자로서 멋있고 괜찮은 사람을?
    그 주변에 제대로 말을 할 사람과 머리가 없는 것이 측은 할 따름이지...
    만족스러워?

    • Favicon of http://blog.minjoo.com BlogIcon 하민혁 2008.12.16 20: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훠이~ 애들은 가라.. -_

      살짝 시간이 나서 맘 먹고 함 놀아보려 했더만 떡밥이 영~ 시원치가 않았던 모냥입니다. 뭐.. 더 해봤자 꺼리될만한 댓글은 나올 것같지 않고.. 해서 오늘 댓글은 여기까지.

  10. 2008.12.16 20: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왜? 막혀?
    애들은 아니니까 걱정말고
    이게 재밋니?
    그런것 같기는 해.
    계속 놀아 줄까?
    나도 퇴근이라 이만 간다.

    그리고 초딩한테 물어봐라. 대운하를 해도 되는지, 나중에 잘못되면 제일 피해 볼 세대거든...

    • 하민혁 2008.12.17 00: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국정을 초딩한테 물어야 하는 나라라니.. 하기사 젖먹이한테 머리띠 묶어 나오는 마당이니 그래도 초딩이면 감지덕지해야 할 일이겠다싶기도 하네. 에라이~ 이 이 떵.덩.거.리.들아~ 로그인하는 것조차가 차마 아깝다. -_

  11. 민혁애비 2008.12.17 03: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얘야
    너는 똥에 낀 고추가루란다.
    재밋니?
    재밋지....ㅋㅋㅋ

  12. 민혁애비 2008.12.17 03:5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얘야
    내가 필명 하나 만들어줄까?
    조만원이나 지갑제 어떠니?

    심심하면 또 올께..
    그리고 너 고추가루가 아니고 파리 베이비(구디기)더라....

  13. Favicon of http://mediamob.co.kr/zamggurgy/blog.aspx BlogIcon 맑음 2008.12.17 05: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무얼 주장하고 싶으신 건지 모르겠군요.
    본글을 읽어 본 느낌으로는 대운하를 정말로 찬성하시는 것 같지는 않은데, 댓글에서는 또 대운하에 대한 반대가 무용한 짓이라고 진심으로 주장하시는 것 같고....
    제대로 알지 못하고 하는 반대, 뚜렷한 대안도 없이 하는 반대라도 의미는 있다고 생각하는데요?

    • 맑음 2008.12.23 00: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변화를 되돌릴 수 있기는 있을까....
      전 모르겠습니다. 우선 저부터도 제가 지금 누리는 문명의 혜택들을 거부할 자신은 없으니까요. 이 문제에 대한 근본적인 '내 입장'이라는 것조차 없답니다, 전.
      하지만 환경 보전이 어려워진 현실을 인정한다고 해서 반드시 대운하에 대한 긍정으로 이어질 필요는 없다고 보는데요? 여자들이 차도르를 벗는 것에 동의한다고 해서 반드시 비키니 차림으로 활보하는 일까지 수용해야 하는 건 아니잖습니까.

  14. 민혁애비 2008.12.17 09: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난 알고 있거던
    밝힐 수가 없어.
    후배가 잘리거든.

    또 이러겠지 결국 모르는것 아니냐...
    맘대로 생각하라고

    대안? 자넨 대안 가지고 떠드나? 웃기는구먼

    그리고 초딩에게 물어보라는 의미도 모르나?
    그걸 알면 자네도 하민혁이라는 이름이 권력으 가질 수 있을 걸세.

    가끔 뭐하나 드리겠네. 빠이~~

  15. 인자 2009.01.15 21: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대운하의 문제는 다음과 같은게 아닐까요? 첫째, 우리나라 경제에서 건설, 토목 분야가 차지하는 비중이 너무나 커서 퇴출이 필요한 시점이라는 점. 오히려 대운하는 이것에 역행한다는 점. 둘째, 이렇게 볼 때 대운하를 통한 경기부양은 (만약 경기부양이 가능하다면 말이죠.) 그 공사가 끝나고 나면 다시 가라앉는 일시적인 것일 뿐일 것이고 결국 장기적으로 볼 때 건설, 토목 분야에 대한 구조조정의 시기를 놓쳐서 경기구조의 악화를 가져올 뿐이다는 점. 셋째, 경기부양 효과가 끝난 다음에 본다면 대운하는 별다른 경제적 이익이 없는 것이라는 점.

    • Favicon of http://blog.minjoo.com BlogIcon 하민혁 2009.01.15 22:0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그럴 수도 있겠지요 그런데 그건 님의 생각인 거잖아요 게다가 해보지도 않은 거잖아요 저쪽 얘기는 그러니 한번 해보자는 얘기구요 갹관적으로 어느쪽이 더 합당해보이는얘기일까요 이같은 사실만을 두고 보면 나는 아무리 봐도 후자가 더 타당해뵈서 말이지요

  16. 인자 2009.01.15 22: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리나라 경제에서 건설, 토목 분야가 다른 OECD 국가들에 비하여 지나치게 높다는 것은 이미 객관적 지표로 존재합니다. 이것은 제 개인적인 생각이 아닙니다. 그리고 통계에 잡히는 건설, 토목 비율뿐만 아니라 그것에 파생되는 산업들 예컨대 공사장 주변의 식당들과 같은 것들을 생각하자면 상당한 것이겠지요? 그것이 차지하는 비율이 이렇게 높은 것은 우리 경제의 후진성을 보여주는 것이라고 생각됩니다.

  17. 인자 2009.01.15 22: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지금 우리 경제에서 해결이 필요한 문제들이 여러가지가 있습니다. 지나치게 높은 자영업의 비율, 경제에서 높은 비율을 차지하는 건설토목 분야, 부동산 가격과 은행의 대출 사이의 상관관계 등을 들 수 있습니다. 그런데, 이런 문제들을 해결해 가는 방향으로 경기부양책을 제시해야지 반대의 방향으로 제시하는 것은 아니라고 생각됩니다.

  18. 이건 뭐.. 2009.02.09 14: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1. 일단 해봐서 그 세금 꼻아박으면 책임져줄거임? 이게 아닌가벼 다시 복구하려 들면 그 세금은 누가 책임질거임? 조단위 돈이 하늘에서 떨어짐?
    2. 대또랑 삽질은 경제 문제 좀 가지고 노는 사람이면 다 병신인증인 거 아는데? 사실 경제 문제가 아니라 상식적으로라도 이런 걸로 부양이 된다고 생각함?
    3. 얼치기 뉴딜이라고 우기는 짓거리라도 안 하면 말도 안 함. 뉴딜의 뉴자도 모르는 병진들이 테네시강 궁시렁거리면서 대운하 지껄이는데 무식하면 어디에 써먹음
    4. 지가 모르면 다른 분들이 알아서 해주시겠죠 하고 대충 넘어가고 잘못 알았다는 한 마디도 안 하고 멀쩡한 척 하는 거 보면 그놈들 패거리랑 똑 닮음.